집에서 별 생각없이 본 영화 더 포스트 보다 …

집에서 별 생각없이 본 영화 더 포스트 보다 훨씬 좋다 스필버그옹은 다시 내 마음 속에 저장하는 걸로 특히 대사가 좋았는데 찾아보니 각본을 코엔형제가 썼다는 듯 요원과 나눈 짧은 대화를 남겨둔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