요즘 하루가 어떻게 가는지 모르겠다 휘리릭 지…

요즘 하루가 어떻게 가는지 모르겠다 휘리릭 지나가는 시간이 아쉽기만 하다 내가 잘 하고 있는건지 아내로서 엄마로서 돌아보며 관계에 대해 생각해 본다 너무 고집스러운 아내는 아닌지 너무 억지스러운 엄마는 아닌지 되짚어 보는 시간